임신36주

임신36주

임신36주

[우리아기]
태아의 몸무게는 2500-2700g이고 키는 50cm입니다. 몸이 약간 마른 산모는 태아의 머리, 다리, 무릎 등을 만질 수 있고, 또 이런 부위들이 배를 통해 튀어나올 수도 있어요. 태아는 원래 크기에서 1000배 정도 성장하였고, 양수의 양은 점점 줄어들게 되지요.

[만점엄마]
자궁저의 높이가 산모의 명치끝까지 올라가게 되고 요통이 점점 더 심해지는 시기로, 바로 누우면 잠을 자지 못할 정도예요. 또한 초음파상으로 양수과소증이나 양수과다증 또는 저체중아 등이 발견될 경우, 반드시 전문의와 상담해야 합니다. 이제 임신이라는 긴 터널의 끝이 보이기 시작하죠? 조금만 더 참고 노력하세요. 이 시기에는 전치태반, 태반 조기박리에 주의하셔야 합니다.

[만점아빠]
아기용품은 잘 준비가 됐는지, 병원에서 아기가 오면 아기가 있을 장소는 제대로 잘 준비되어 있는지, 만약 맞벌이라면 아기를 돌봐줄 사람은 구했는지, 갑자기 닥칠 수도 있는 조산에 대비하여 비상연락처는 준비했는지… 이젠 구체적으로 하나하나 마무리를 지어야 합니다. 부족한 물건이 있으면 미리미리 준비하고 아기방을 꾸미려면 이시기에 준비하는게 좋아요. 아내는 많이 움직이지 않도록 배려하는 일 잊지 않으셨죠?

[가족생활]
입원 전에 집안 청소나 정리를 완벽하게 해두고자 하는 마음 때문에 무리하게 집안일을 하는 경우가 있어요. 또 잠이 오지 않는다고 해서 내친김에 밤늦도록 하던 일을 다해 버리는 경우도 있죠. 임신 말기에는 충분히 휴식을 취하면서 규칙적인 생활리듬을 지키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일을 하다가도 피곤하면 바로 쉬도록 하세요.

[똑똑이 키우기]
이제 조금만 있으면 꿈에도 그리던 아기를 만나게 됩니다. 지금부터 아기방을 꾸며 보세요. 힘든 일은 남편에게 맡기고 예쁘게 꾸미는 쪽을 주로 맡으시면 되겠죠? 미리 구입하거나 주위 사람들에게 얻은 아기용품이 있다면 가지런히 정리를 해보세요. 남는 방이 있으면 좋겠지만 방이 없다면 부부 침실 한켠을 꾸며도 좋겠지요. 아기방을 볼 때마다 곧 만날 아기를 만날 생각에 기분이 한결 밝아질 거예요.

[예쁜 엄마]
출산 후 모유로 아이를 키우실 건가요? 그러면 이제부터 유두 마사지를 통해 아기에게 젖 먹일 준비를 해야 합니다. 아기에게 젖을 물리기 위해서는 젖의 양도 중요하지만 아기가 빨 수 있는 유두의 모양도 중요해요. 유두의 모양은 사람마다 가지각색으로, 함몰유두나 편평유두의 경우에는 아기가 젖을 빨기가 매우 힘듭니다. 그러므로 꾸준한 유두 마사지를 통해 아기가 젖을 빨기 쉬운 유두 모양으로 손질해주세요.

[일하는 엄마]
후기로 갈수록 화장실에 드나드는 횟수가 잦아지게 됩니다. 커진 자궁이 방광을 압박하면 담을 수 있는 노폐물의 양이 적어지기 때문이지요. 또 괄약근이 제 기능을 못하여 오래 참기 힘들어지기도 하구요. 특히 막달에 들어서면 한 시간에 3~4번 가야 하는 경우도 있어요. 이 때 동료와 상사에게 눈치가 보여 화장실 가는 일을 참으면 방광염이나 신우염 등 큰 병을 얻을 수 있으므로 요의가 생기면 곧바로 화장실에 가도록 하세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