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24주

임신24주

임신24주

[우리아기]
태아의 몸무게는 450-480g정도. 이제 태아는 엄마의 목소리 뿐만 아니라 외부에서 들리는 TV소리 등도 들을 수 있어요. 태아의 폐는 서서히 호흡할 준비를 하고 양수를 들여 마시는 행위를 합니다. 태변은 출산 때까지 나오지 않지만, 만약 출산 전에 나온다면 좋지 않은 신호입니다.

[만점엄마]
임신 24주가 되었다면 임신성 당뇨병 검사를 받아보세요. 이 검사는 산모의 당뇨병 여부를 검사하여 산모 및 태아의 건강을 확인해 주는 절차랍니다. 이 시기에 양치질중 가끔씩 출혈을 일으키는 것은 임신 중 분비되는 호르몬이 잇몸을 붓게 만들어 출혈을 일으키는 것이므로 걱정할 필요는 없어요. 또한 산모는 아기의 태동에 익숙해져, 있으면 귀찮아하고 없으면 불안해하지요. 이 시기에는 정밀초음파 검사를 받으세요.

[만점아빠]
아기를 임신한 산모의 모습은 가장 아름다운 모습 중 하나지만, 배가 점차 불러옴에 따라 의외로 우울증에 걸리는 산모도 많습니다. 처녀 때의 몸매로 다시 돌아가지 못할 것 같기도 하고 한 아이의 엄마가 된다는 두려움 등 산모는 여러가지 복잡한 감정을 느끼게 됩니다. 요즘은 많이 좋아졌다지만 우리나라 남자들이 특히 애정표현이 서투르죠? 밖으로 표현도 잘 안하구요. 시간 날 때마다, 생각날 때마다 아무리 해도 질리지 않는 말, 결코 돈 들지 않고 행복하게 해 줄 수 있는 말 “당신 정말 이뻐, 사랑해”

[가족생활]
임신 중에는 아무래도 운동 부족이 되기 쉬워요. 몸이 무거워지면서 자꾸 편한 것만을 찾게 되고, 또 불러진 배때문에 운동을 한다는 것이 부담스럽게 느껴지기도 하구요. 하지만 시간을 따로 들여 정해진 운동을 해야 하는 것만은 아니예요. 빨래나 청소, 요리, 설거지 등 집안일을 게을리 하지 않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운동부족을 해소할 수 있죠. 집안일을 하면서 간단한 체조를 하는 것도 좋은 방법 중 하나랍니다.

[똑똑이 키우기]
적당한 운동은 엄마의 혈액순환을 좋게하여 아기에게 보내는 산소나 영양공급을 원활하게 해주고 아기의 뇌를 활성화 시켜줍니다. 또한 운동은 단순히 출산을 돕는다는 소극적인 효과보다 산모의 적극적인 마음가짐과 일상의 스트레스 해소라는 적극적인 효과도 있습니다. 특별한 노력보다는 일상생활 속에서 가급적 남편이나 가족들과 함께 한다면 훨씬 쉽고 재미있게 할 수 있겠죠. 단 운동태교를 시작하기 전에 담당의사의 의견을 구하고 하시는 게 좋아요.

[예쁜 엄마]
임신을 하게 되면 유방에도 변화가 찾아옵니다. 초기부터 유방이 커지고 통증을 느끼는 사람이 있는가하면, 반면 그 변화를 거의 느끼지 못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하지만 임신중기에 들어서면 젖샘이 분비되면서 유방이 점점 커지고, 유두 부분도 진한 적갈색을 띄게 되지요. 따라서 아기를 모유로 키울 계획이라면 중기부터 유방마사지를 시작해야 합니다. 또한 임신중에는 유방을 압박하는 꼭 끼는 브래지어는 피하고, 자신의 치수에 맞는 임산부용 브래지어를 구입하도록 하세요.

[몸튼튼 건강식]
산모의 변비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평소에 양배추, 시금치, 배추 등의 채소류와 고구마, 감자, 버섯, 그리고 복숭아, 바나나, 사과 등의 과일류와 해초류, 우유, 요구루트, 두부 등의 섬유소가 많이 들어있는 식품들을 골고루 섭취하는 것이 좋아요.

[일하는 엄마]
직장에 다니는 임신부는 전업주부에 비해 운동량이 많으므로 비만의 염려가 적지만, 같은 자세로 오랫동안 일해야 하기 때문에 온몸을 골고루 움직이는 체조 등으로 몸을 자주 풀어주어야 합니다. 한자세로 오래 작업할 때는 중간중간 몸을 풀어주려고 의식적으로 노력해 보세요. 따로 시간을 내서 운동을 하기 보다는 일상에서 몸을 자주 움직이려 노력하시기 바랍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